'엔써즈'에 해당되는 글 2

  1. 2011/12/05 엔써즈를 통해 본 스타트업 출구전략
  2. 2009/10/23 최고 기술력을 보유한 벤처 '엔써즈' (8)
사용자 삽입 이미지

블로그와 <디지털데일리> ‘2008년 IT혁신상품’, 벤처스토리을 통해 소개를 한 적이 있는 회사인 엔써즈가 오늘(5일) KT에 인수됐습니다. 헐값에 넘어간 것이 아닙니다. 450억 원이라는 가치 평가를 받았습니다. KT는 엔써즈 김길연 대표 및 경영진의 지분 45%를 200억 원에 인수했습니다.

국내 소프트웨어 스타트업 기업 중에는 유례없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입니다. 유사한 사례로는 NHN이 검색엔진 업체 첫눈을 350억 원에 인수한 사례가 있을 뿐입니다.

엔써즈가 이처럼 높은 가치 평가를 받은 이유는 단연 기술력입니다. 보통 스타트업 기업들은 반짝이는 아이디어를 내세우거나 틈새시장을 노립니다. 아니면 해외에서 성공한 비즈니스 모델을 재빠르게 한국 시장에 적용하는 방식을 취합니다. 그러나 엔써즈는 원천기술로 승부를 걸었습니다. 엔써즈의 기술력은 이미 업계에서 정평이 난 상태였습니다.

엔써즈는 원천기술은 ‘동영상 검색’입니다. 동영상의 DNA를 분석해 같은 동영상을 판별하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습니다. 검색엔진에서 검색을 하면 제목만 다른 똑 같은 동영상이 수십 개 올라와 있어 필요한 영상을 찾는 것이 어려운데, 엔써즈는 동영상 당 하나씩만 결과를 얻기 때문에 필요한 동영상을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원천기술의 힘은 다양한 여러 분야에 응용할 수 있다는 점에서 나옵니다. 동영상의 유사성을 판별하는 기술을 가진 엔써즈는 이를 통해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들었습니다. 동영상이 얼마나 퍼져 있는지 확인하고 싶은 저작권자들이나 불법 동영상이 올라오는 것을 막고 싶은 온라인 서비스 업체, 웹하드 업체 등이 엔써즈의 기술을 이용했습니다. 최근에는 스크린샷 하나만으로 동영상을 찾아내는 기술을 선보였습니다.

동영상이라는 특수 분야에 대한 기술력을 보유한 엔써즈는 이를 확장해 한류 콘텐츠를 중심으로 한 미디어 사업까지 확장하기도 했습니다.

KT는 엔써즈의 이 같은 기술력과 확장성을 인정해 200억 원이라는 금액을 과감히 베팅한 것입니다.

흥미로운 점은 엔써즈의 투자자 중에 하나인 소프트뱅크벤처스가 이번에 지분을 팔지 않았다는 점입니다. 소프트뱅크벤처스는 지분을 매각하지 않고 전략적 주주로서 해외 사업 확장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는 소프트뱅크벤처스가 450억 원이라는 엔써즈의 가치평가에 동의하지 않는다는 것으로 이해됩니다. 엔써즈가 훨씬 더 많은 가치를 보유한 회사라고 생각하고 있는 것입니다. 앞으로 엔써즈의 기술력이 더 성숙하면 450억 원보다 더 높은 평가를 받을 수 있고, 그 때 지분을 매각하겠다는 계획입니다.

역시 스타트업이 높은 평가를 받을 수 있는 가장 확실한 수단은 기술력입니다.
2011/12/05 16:48 2011/12/05 16:48

지난 20일 태어나서 처음으로 블로거 간담회라는 곳에 다녀왔습니다. 지금까지 기자회견이나 기자간담회는 무수히 많이 다녀봤습니다만, 블로거 간담회라는 이름의 모임에 가본 것은 처음이었습니다.

블로깅 시작한 지 한 달밖에 안 된 왕초보 블로거인 제가 감히 파워 블로거들이 참석하는 블로거 간담회에 참석하니 매우 쑥스러웠습니다만, 평소에 저에게 많은 도움을 주시는 꼬날님이 홍보팀장으로 있는 엔써즈이기 때문에 용기를 내 참석해 봤습니다.

블로거 간담회도 형식적으로는 기자간담회와 다르지 않더군요. 엔써즈 김길연 사장이 지난 1년 동안 엔써즈가 어떤 길을 걸어왔는지 발표하고 질의응답을 하는 방식이었습니다.

하지만 두 행사에는 미묘한 차이도 있었습니다. 이에 대해서는 블로터닷넷 도안구 기자의 포스팅을 읽어보시기 바랍니다.

저는 엔써즈에 대해 말씀드리겠습니다. 엔써즈는 동영상 검색 기술 회사로, 엔써미라는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엔써즈는 제가 만난 IT벤처 업체 중 가장 뛰어난 기술력을 보유한 업체라고 생각됩니다. 엔써즈 기술력의 핵심은 전 세계 동영상 수집, DNA를 분석해 같은 동영상을 판별해 내는 것입니다.

일반 동영상 검색에서는 제목은 다르지만 내용은 똑같은 동영상이 무수히 검색됩니다. 제목은 같지만 엉뚱한 동영상일 경우도 많습니다.  원하는 동영상을 찾기 위해 낭비하는 시간이 적지 않습니다.

반면 엔써즈의 기술을 이용하면 같은 동영상끼리는 하나의 집합으로 처리됩니다. 제목이 외국어로 돼 있어도 같은 동영상이면 한 번만 보여 줍니다. 엔써즈는 이에 대한 여러 건의 특허도 보유하고 있다고 합니다.

그러나 엔써즈의 동영상 검색 기술이 아무리 뛰어나다고 해도 국내 네티즌들은 네이버나 다음, 네이트 같은 포털에서 검색을 합니다. 통합 검색이 대세가 된 국내 인터넷 환경에서 버티컬 검색만으로 승부를 펼치는 것은 쉽지 않습니다.

그렇다고 시장환경만을 탓할 수는 없는 일. 엔써즈는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단순 검색이 아닌 새로운 유형의 서비스 상품을 만들어 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는 동영상 저작권자들은 웹상에 올려져 있는 동영상 콘텐츠를 삭제하기에 바빴습니다. 하지만 엔써즈의 서비스들은 저작권자들이 온라인상에서 유통되는 콘텐츠를 삭제하는 대신 그를 통한 수익을 창출하는 방안을 제시합니다.

대표적인 것이 ‘애드뷰’입니다. 애드뷰는 엔써즈의 동영상 검색기술을 이용해 광고를 붙이도록 한 상품입니다.

지 금까지는 저작권자의 동영상이 얼마나 퍼져있는지, 얼마나 많이 봤는지 알지 못했습니다. 때문에 동영상 앞에 타겟 광고를 붙이는 것이 불가능 했습니다. 하지만 같은 동영상을 찾아 묶어주는 엔써즈 기술을 이용하면, 내가 만든 동영상이 전 세계 얼마나 퍼져있고,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봤는지 알 수 있습니다.

특정 동영상에 대한 일종의 시청률을 파악할 수 있는 것입니다. 이는 광고주들이 광고를 붙일 때 매우 유용하게 사용됩니다. 엔써즈 애드뷰는 KBS 드라마 ‘꽃보다 남자’에 적용된 바 있습니다.

또 웹하드에 있는 동영상을 검색, 모니터링하고 합법적으로 다운로드 할 수 있도록 하는 플랫폼V라는 새로운 상품도 준비중입니다.

싸이월드, 다음 등은 엔서즈의 동영상 검색 기술을 불법 동영상을 모니터링하는 도구로도 이용하기도 합니다. 같은 동영상을 찾아내는 데는 엔써즈가 선수니까요.

엔써즈는 기술력은 충분한 회사입니다. 이제 문제는 이를 이용한 비즈니스 모델을 만드는 것입니다. 애드뷰, 플랫폼 뷰 등이 원하는 만큼의 결과를 보여줄지는 아직 미지수입니다.

국내 인터넷 벤처 중에는 드물게 기술력으로 승부하는 회사인 엔써즈의 건투를 빕니다

덧) 저는 올초 벤처스토리 시리즈에서 엔써즈 김길연 대표를 인터뷰한 적 있습니다. 그 기사도 참고하기기 바랍니다.
2009/10/23 17:31 2009/10/23 17: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