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에 해당되는 글 1

  1. 2012/06/20 국내에도 이런 회사가…회사를 휴양지로 만든 제니퍼의 유쾌한 도전 (1)
2년 전 ‘기업의 목표는 이윤추구가 아니라는 CEO’라는 제하의 블로그 기사를 송고한 적이 있습니다. 국산 소프트웨어 업체인 제니퍼소프트가 추구하는 가치에 대한 기사였습니다. 제니퍼소프트 이원영 대표는 이윤을 많이 남기기 보다는 직원들이 행복한 회사를 만드는 것이 목표라고 밝혔습니다.

2년 전 기사에서 이 대표는 경기도 파주 헤이리 예술마을에 새로운 사옥을 짓고 회사를 이전할 계획을 밝힌 바 있습니다. 일터를 단순히 일만 하는 공간이 아닌 문화적 감수성을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는 것입니다. 또 사옥 지하에는 수영장을 만들고, 1층에는 정원과 카페를 구성할 계획도 밝혔습니다. 사내 유치원을 만들어 아이들이 아빠, 엄마와 함께 문화예술 환경에서 생활한 후, 저녁이 되면 함께 퇴근하도록 하겠다는 계획이었습니다.

당시 제니퍼소프트는 매출이 20~30억원에 불과하고 직원도 15명밖에 되지 않았습니다. 이런 작은 기업이 이 같은 거창한 계획을 실천할 것이라고 믿기 어려웠습니다.

2년 지난 현재 제니퍼소프트와 이원영 대표는 계획을 실행에 옮겼습니다. 제니퍼소프트는 최근 헤이리 사옥을 준공하고, 회사를 이전했습니다. 과연 제니퍼소프트는 과거의 계획을 실천했을까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니퍼소프트의 새 사옥입니다. 멀리서 보면 평범한 새 건물일 뿐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까이서 보면 회사 건물인지 카페인지 잘 구분이 안됩니다. 특히 헤이리 예술마을에는 많은 카페가 있기 때문에 여기도 여러 카페 중 하나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실제로 이 건물의 1층은 카페처럼 꾸며져 있습니다. 공간 이름도 ‘카페 제니퍼’입니다. 물론 사진에 보이는 현악기 연주자들이 항상 상주하는 것은 아닙니다. 오픈 행사를 위해 특별히 초청한 것입니다. 이원영 대표에 따르면, 제니퍼소프트의 롤 모델인 SAS인스티튜드의 캠퍼스에서 항상 피아노 연주를 들을 수 있다는 소식을 접하고, 연주자들을 초청했다고 합니다.

카페 제니퍼는 직원들이 커피 한 잔 하면서 휴식을 취하는 공간이기도 하고, 잠깐씩 회의를 하는 공간이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원영 대표를 비롯해 직원들은 맛있는 커피를 만들어 마십니다. 이를 위해 전문 바리스타로부터 교육을 받고 있다고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끔씩 진짜 카페인 줄 착각하고 들어오는 연인도 있습니다. 이 대표는 이들에게 직접 커피를 만들어주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카페 제니퍼는 정원과 연결됩니다. 2년 전 “새 사옥 1층에는 카페와 정원을 만들겠다”는 계획을 실천한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원영 대표는 소프트웨어 회사의 CEO가 아닌 정원사처럼 보이기도 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수영장도 역시 계획대로 완공됐습니다. 소프트웨어 개발이 난관에 봉착했을 때 직원들은 언제라도 풀 속으로 뛰어들 수 있습니다. 이 풀장을 비롯해 제니퍼소프트의 여러 공간들은 직원들만 이용하는 것이 아닙니다. 제니퍼 직원의 자녀들도 아빠나 엄마와 함께 출근해 수영장이나 정원, 유아방에서 놀 수 있습니다. 유아방에는 외국인 보육교사가 상주합니다. 이를 통해 어려서부터 글로벌 마인드를 키우자는 의도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론 무엇보다도 일하는 공간이 가장 중요할 것입니다. 이 곳에서 제니퍼소프트의 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 소프트웨어가 탄생합니다.

제니퍼가 이와같은 사옥과 편의시설에 투자한 비용은 약 15억원이라고 합니다. 거의 한 해의 영업이익을 사옥과 편의시설에 투자한 것입니다.

혹자들은 이를 두고 낭비라고 생각할 수도 있습니다. 그러나 제니퍼는 실적으로 이같은 우려를 불식시키고 있습니다.

제니퍼소프트는 지난 해 약 50억원의 매출(파트너사 포함 시장 매출 약 100억원)을 올렸습니다. 직원은 해외지사까지 포함해 24명에 불과합니다. 이같은 복지투자에도 불구하고 영업이익은 매년 늘고 있습니다. 지난 해에는 영업이익이 20억원을 돌파했습니다. 최근에는 독일에서 첫 고객을 확보하는 쾌거를 거두기도 했다고 합니다.

제니퍼소프트는 스스로를 ‘유목생존공동체’라고
표현합니다. 자연과 함께 하면서 기업 안에서 공동체를 이루겠다는 의지로 해석됩니다.

제니퍼소프트의 유쾌한 도전이 계속되길 기대합니다.
2012/06/20 09:03 2012/06/20 09: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