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스를 지켜라'에 해당되는 글 1

  1. 2011/07/27 드라마 PPL 광고, SW도 못할 것 없다 (1)
사용자 삽입 이미지

독고진의 비타민 음료를 기억하십니까? 최근 성공한 PPL(제품간접광고)로 꼽히는 음료입니다. 드라마 등 TV 프로그램에서 은연중에 상품을 노출시키는 광고기법을 PPL이라고 부릅니다.

PPL은 주로 자동차나 음료수, 식당 등 일상생활과 밀접한 제품이 주를 이룹니다. 아마 이런 제품들이 광고 효과도 크고 자연스럽게 노출될 기회도 많기 때문일 것입니다.

그런데 최근 국내 소프트웨어 기업이 드라마 PPL 광고에 나서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세무회계 프로그램으로 유명한 더존비즈온이 그 주인공입니다.

더존비즈온은 8월 3일부터 방영되는 SBS 수목드라마 ‘보스를 지켜라’에 PPL 광고를 집행합니다. SBS 시티헌터의 후속작인 ‘보스를 지켜라’는 대한민국 10대 재벌기업인 DN그룹을 배경으로 불량한 재벌 3세 차지헌(지성)과 그의 비서인 노은설(최강희)이 사랑을 키워가며 DN그룹의 진정한 CEO로 성장하는 과정을 담은 로맨틱 코미디물이라고 합니다.

 ‘DN그룹’은 더존의 영문명인 DUZON의 첫 글자 ‘D’ 와 마지막 글자 ‘N’ 을 결합해 작명한 것으로, 드라마를 보는 시청자들이 자연스럽게 더존비즈온을 연상할 수 있게 의도한 것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지헌의 DN그룹이 바로 ‘더존’인 것입니다. 이번 PPL은 특정 제품을 홍보하기 위한 것이 아니라 더존이라는 브랜드를 보다 일반인들에게 알기기 위한 전략입니다.

더존이 PPL이라는 새로운 광고기법을 선택한 이유는 회사의 규모에 비해 브랜드 가치가 지나치게 낮다는 인식 때문인 것으로 보입니다.

더존은 국내 거의 모든 세무사무소와 중소기업에서 사용하는 세무회계프로그램을 개발한 회사로, 매출 기준으로 국내 최대 소프트웨어 기업입니다. 안철수연구소나 한글과컴퓨터 등 스타 소프트웨어 기업보다 더 많은 매출과 이익을 올리는 회사입니다.

그럼에도 더존비즈온이라는 이름을 아는 사람은 많지 않습니다. 전사적자원관리(ERP)나 회계프로그램 등 기업용 소프트웨어를 주로 공급해 왔고, 회계나 세무 등 특정 영역에 강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최근 더존은 다양한 분야로 사업 영역을 넓혀가고 있습니다. 스마트 시대를 맞아 모바일, 클라우드 컴퓨팅 등 여러 분야에 도전하고 있습니다. 세무회계프로그램이 중심이던 과거에는 브랜드 인지도가 낮아도 별 어려움이 없었지만, 다양한 영역에 도전하는 이제는 회사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일 필요가 생긴 것입니다.

더존비즈온 홍보팀 관계자는 “더존과 같은 B2B 기업들은 B2C 기업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대중 인지도가 낮은 경향이 있다”라며 “이번 드라마 제작지원을 통해 다각화된 더존의 미래 비즈니스모델을 대중들에게 널리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2011/07/27 11:39 2011/07/27 11:39